현재 위치
HOME > 파충류 용품 > 기타용품 > 아무르장지 얍!

아무르장지 얍!

상품 옵션
12,000

      total

      0

      (상품금액 원 + 기본옵션 원 )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채식주의자 등 작고 귀여운 파충류 장지뱀의 세계와 소망


      다채로운 이야기로 들려주는 생명의 가치와 인간과의 공존


      동화 『만 원의 우정』으로 토지문학제 평사리 문학대상을 받은 노명숙 작가의 장편 동화입니다.


      ‘인간의 이기심이 동물들에게는 삶과 죽음의 길목이 될 수도 있다는 것을 알려주고 싶었’다는


      작가의 바람을 담아 탄생한 작품입니다. 작가의 바람처럼 작품은 장지뱀들을 통해 작고 하찮아


      보이는 것들도 소중한 생명체라는 사실을 일깨워줍니다.


      작품은 파충류이지만 작고 귀여운 장지뱀을 통해 접근함으로써 아이들의 호기심을 유발합니다.


      여기에 곤충은 못 먹고 토마토를 좋아하는 채식주의자 ‘토미’, 씩씩하고 동생들을 잘 돌보는 


      ‘뚜미’, 호기심 많고 다정한 ‘달꾸미’ 등,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을 등장시켜 이야기를


       다채롭게 펼쳐갑니다.


      작품이 전해주는 흥미진진한 이야기와 그들의 삶의 방식은 모든 생명과 더불어 살아가는,

       

      그랬을 때 인간이 더 풍요롭고 행복한 공동체 의식을 알고 마음이 움직이게 합니다.


      책은 작은 동물 그림을 주로 그리는 기미르 작가의 생생한 삽화가 더해져


       ‘책 먹는 고래’ 제38권으로 나왔습니다.

      평생 단 한 번, 용감한 장지뱀들의 비밀 무기 “아무르장지, 얍!”


      들판에서 모여 살던 아무르장지뱀들은 농약을 살포하는 무서운 드론에 쫓겨


       새로운 터전을 찾아 들판 끝 학교에 있는 화단으로 이사를 하기로 합니다. 


      그들은 이사를 하면서 무섭게 달리는 자동차 도로와 깊은 수로 등 


      인간이 만들어놓은 장애물에 여러 위기를 겪습니다.


      장지뱀들은 다 같이 힘을 합쳐 여러 위기를 넘기고 무사히 평화로운 무지개 마을에 도착합니다.


       그곳에서 안심하고 즐거운 나날을 보내던 것도 잠시, 또다시 위기가 찾아옵니다.


       꼬마 장지뱀 ‘토미’가 짓궂은 초등학생 현승이를 맞닥뜨리는가 하면 


      전혀 예기치 못한 여러 위험이 눈앞에 닥쳐옵니다.




      review 작성 폼
      review board
      이 름 :
      평점 :      
      첨 부 :
      파일첨부
      내 용 :

      COMMENT

      + MORE

      review 리스트
      NO
      SUBJECT
      SCORE
      NAME
      DATE

      REVIEW

      review 리스트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상품 문의

      + MORE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Item size chart 사이즈 기준표

      ※ 상품사이즈 치수는 재는 방법과 위치에 따라 1~3cm 오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